Tag Archives: sushi

노부 마츠히사 셰프, 글로벌 레스토랑의 운영 비결을 말하다

노부 마츠히사 셰프는 5개 대륙에 30개가 넘는 레스토랑을 보유하고 있다. 남미에서 시작한 그의 레스토랑은 미국으로 넘어와 전 세계로 퍼졌다. 온라인 레스토랑 예약 서비스 회사인 오픈 테이블 팀은 미국 아스펜Aspen에 있는 레스토랑 마츠히사Matsuhisa에서 노부 셰프를 만났다. 평범한 일본 요리사에서 세계적인 외식 …

Read More »

“무엇을 언제 먹어야 제일 맛있는지 다 적혀있다.” 로산진이 남긴 미식 노트

미식을 예술과 동등한 위치로 바라본 일본의 미식가. 로산진은 요리와 그릇, 인테리어, 서비스 등이 하나로 엮여 예술로 다시 태어나야 한다는 신념을 갖고 있었다. 그의 철학은 일본 가이세키 요리의 근간이 되었다. 1920년대 그가 운영한 ‘호시가오카사료’의 요리사 구인 공고 문구에도 그의 고집이 드러난다. …

Read More »

[호주 초밥집 체험기] 좀 더 일찍 오라는 한국인 vs 왜 일찍 나오느냐는 호주인

  오전 7시. 첫 출근이다. 내 일터는 쇼핑몰에 입점한 초밥집. 여름에서 가을로 넘어가고 있는 호주. 그래도 아직까진 밝은 아침이 출근길을 밝히고 있다. 면접도 없이 합격했다는 말에 친구는 시급을 물어봤다. “수습 10호주달러, 시급 13호주달러.” “아 역시 한인 잡(호주 내 한국인이 고용하는 …

Read More »

스시 셰프의 비밀

모든 요리가 어느 정도의 경지에 도달하기엔 시간이 걸리는 일이겠지만 일식은 더욱 오랜 시간이 걸린다. 채소를 손질하고, 밥을 짓는 일, 생선을 다루는 일 등, 한 가지 업무만 수년씩 수련해 각각의 분야에 장인이 되는 수련을 거친다. 하지만 이런 노력도 일반 사람들의 눈에는 …

Read More »

일본의 초밥은 어떻게 세계화되었는가? – 일식 수출의 대부 ‘노리토시 카나이’와의 인터뷰

92세의 일본인 노리토시 카나이Noritoshi Kanai. 그는 무역회사 무탈 트레이딩의 회장이자 1960년대부터 미국에 일본 음식을 수출한 대표적인 인물로 꼽힌다. 미국 내 일식 시장을 가장 잘 알고 있는 이와의 인터뷰를 통해 수년 째 논란이 끊이지 않는 한식세계화에 대한 우리들의 안목이 넓어지길 바란다. …

Read More »

“초밥 먹는 방법이 따로 있다고?” 장인이 알려주는 초밥 먹는 방법(동영상)

일식은 짧은 시간에 세계화에 성공한 요리다. 불과 수 십년 전만 해도 서양인들은 먹지 않던 날생선은 지금은 전 세계인이 사랑하는 비싸고 고급스러운 요리의 상징이 됐다. 한국의 86’ 아시안 게임, 88’ 올림픽이 국내 외식산업의 발전을 돕는 계기가 됐다면, 일본의 64’ 도쿄 올림픽은 …

Read More »

대한민국 최고의 초밥왕을 찾아라. 글로벌 스시 챌린지 한국 본선 열려

대한민국 최고의 초밥왕은 누군가? 글로벌 스시 챌린지의 한국지역 본선이 지난 18일 치러졌다. 30년 전에는 연어초밥이 세상에 존재하지 않았다. 일본 해안에서 가까운 태평양 지역에서도 연어는 포획되었으나 지방질이 적어 초밥과 어울리지 않았고 따라서 요리법도 개발되지 않았다. 30년 전, 노르웨이 사람들이 일본에 연어를 …

Read More »

글로벌 초밥왕에 도전하라! ‘국제 스시 챌린지’ 개최 – 5월 26일까지 지원 가능

국제 스시 왕을 뽑는 대회가 열린다. 노르웨이수산물위원회는 국내 최고의 스시 명장을 뽑는 ‘글로벌 스시 챌린지’를 한국 최초로 오는 6월 16일부터 18일까지 3일간 진행한다고 밝혔다. 글로벌 스시 챌린지는 전 세계 14개국의 장인들이 각국 예선을 거쳐, 11월 일본 도쿄에서 최종 결승을 치르는 …

Read More »

르네 레드제피와 지로 오노의 차 한잔 – 두 명의 요리 마스터가 나눈 ‘요리, 헌신, 전념’에 대한 대화  

두 명의 요리 마스터가 요리에 대한 헌신과 전념에 관해 이야기를 나눴다. MADfeed에 새로운 비디오가 올라왔다. 노마의 르네 레드제피와 스시 마스터 지로 오노가 만나 대화를 나누는 12분의 영상이다. 이 영상은 요리사뿐만 아니라, 한 분야에 매진해서 수련을 거듭해야 하는 사람이라면 누구에게나 큰 …

Read More »

일식 셰프가 만드는 오이 모로큐

우리나라에선 일명 스키다시로 불리는 수많은 기본 반찬 중 하나, 모로큐(morokyuu)는 오이에 미소된장을 곁들인 것이다. 음식과 음식 중간에 오이로 입안을 헹구거나 간단히 맥주 안주로 곁들이기에 좋은 간단한 요리다. 일본의 한 스시 장인이 오이 하나로 2분 동안 모로큐를 만들어내는 동영상이 화제다. 모든 …

Read More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