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ag Archives: 벨기에

[2016년 미쉐린 가이드 총결산] 첫 발간 도시 포함, 전 세계 20개의 리스트 공개

2016년 올해도 역시 전세계 미식가들의 초점은 미쉐린 가이드의 선정결과에 쏠렸다. 특히 올해는 처음으로 레드 가이드가 발간된 도시가 많아 다양한 논쟁이 이어진 한 해이기도 했다. 레드 가이드가 처음으로 방문한 도시는 서울을 포함해 상하이, 싱가포르, 워싱턴 4곳이었다. 샌프란시스코는 이제 뉴욕과 동일한 수의 …

Read More »

음식이 나오기까지의 지루함을 달래줄 “식탁위의 작은 요리사”

식당에 들어서고 음식이 나오기까지의 시간은 얼마나 길고 지루한가! 그야말로 고통 아니, 고문 그 자체다. 음식점에서 주문된 음식이 나오기까지의 10분이든, 컵라면이 익기까지 기다리는 3분이든 길게 느껴지긴 매한가지다. 그렇다고 바로 음식이 나오는 패스트 푸드만 먹으랴? 그것도 안 될 일이다. 벨기에의 미디어 아티스트 SkullMapping …

Read More »

“음식의 정체성은 곧 요리사 자신이다.” ㅍ(PIEUP) 다이닝 이상필 셰프를 만나다.

“제가 프랑스 요리에 된장을 조금 썼다고 해요. 그럼 그게 한식인가요? 프랑스 음식인가요? 사람들은 음식을 규정하려고 해요. 기존의 틀에 끼워 맞춰 이해하려고 하는 거죠.” 그 요리는 ‘ㅍ(PIEUP)’의 요리라는 설명 이외에는 불가능하다고 이상필 셰프는 말한다. ‘그럼 ㅍ이 도대체 무엇이냐?’ 라고 물어보면 ‘자신의 …

Read More »

해외 스타지의 득과 실 by Jaden Lee

처음으로 요리만을 위해 여행을 떠났던 건 2009년이었다. 이탈리아를 시작으로 싱가포르, 스페인, 영국 그리고 벨기에를 거쳤고 올해는 잠깐 한국에 들어와 있다. 한국에서의 경험과 비교해 볼 수 없는 것들도 발견했고 새로운 기운도 많이 느꼈다. 이 경험을 한국에 이야기하기엔 조심스러운 부분들이 많이 있다. …

Read More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