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ag Archives: 미쉐린

<미쉐린 가이드 서울 2018> 24개의 레스토랑이 30개의 별을 받다

오늘 11월 8일, 미쉐린은 미쉐린 가이드 서울의 두 번째 에디션 <미쉐린 가이드 서울 2018>의 발간과 함께 175개의 선정 레스토랑들을 공개했다. 가온Gaon과 라연La Yeon은 작년에 한국 최초의 미쉐린 3스타를 받은 데 이어 올해도 다시 한번 미쉐린 3스타를 수상했다. 호텔신라의 한식당 라연은 …

Read More »

[레스토랑의 탄생] 최초의 식당문화와 비평이 자리잡기까지

| 초기의 레스토랑과 식당문화의 탄생 그리모와 마리 앙투안 카렘Marie Antoine Carême, 장 앙텔므 브리야 샤바랭Jean Anthelme Brillat Savarin 등의 미식저술가들은 음식물 섭취라는 육체적 행위를 미학적이고 지적인 활동으로 변화시키는 데 기여했다. 독자들은 더 많은 종류의 식도락에 관심을 보였다. 19세기 파리에서 서로를 …

Read More »

주방은 ‘인간’ 셰프에게 타고난 나약함을 허용하고 있는가

인간은 타고나길 나약한 존재다. 그리스로마 신화에서는 신 에피메테우스가 동물을 창조한 뒤 힘, 속도와 같은 모든 능력들을 선사한다. 막상 인간의 차례가 되자 에피메테우스의 수중에는 남은 것이 없다. 인간을 사랑했던 에피메테우스의 형제 프로메테우스는 그 대안으로 인간에게 불을 선사하지만, 날 것으로서의 인간은 야생의 …

Read More »

셰프뉴스가 예상하는 2017년 외식산업 트렌드 전망

한국 외식 시장은 언제나 격변기였다. 근 20여 년간의 변화는 특히 더 빨랐다. 프랜차이즈 시장이 포화되었고, 방송에 셰프가 등장하며 고급 식문화가 대중에게 알려졌다. 음식과 요리에 대한 콘텐츠는 잡지나 대충매체 뿐만 아니라 SNS를 통해서 일상적으로 공유하고 볼 수 있게 되었다. 집에서 배달하는 음식도 …

Read More »

“음식은 반드시 8가지 철학을 기반으로 만든다” 아시아 TOP 3 셰프, 안드레 창을 만나다

많은 요리사가 자신만의 요리로 시장에서 인정받기를 원한다. 하지만 고객이 원하지도 않는데, 셰프 혼자 수백 가지 음식을 만드는 게 무슨 의미가 있겠는가? 지금까지 수많은 성공적인 오너 셰프들은 고객의 이상향과 자신의 요리 사이에서 합의점을 절묘하게 찾아냈기에 회자하는 것이다. 최근 방한한 대만인 셰프 …

Read More »

스타셰프 4인방의 릴레리 특강, 올리브TV ‘셰프토크’

지난 30일 셰프 4인방의 특별 강연이 방영됐다. 이날 방영된 특강은 최근 요리사가 방송에 자주 등장하면서 본연의 역할을 잊은 것 아니냐는 비판을 의식, 셰프들이 먼저 제안해 기획됐다. ‘진짜 셰프 이야기’ <셰프토크>는 지난 30일 최현석, 이연복 셰프의 내용을 시작으로 9월 6일 송훈, …

Read More »

위대한 영국인 요리사, 마르코 피에르 화이트에 관한 16가지 에피소드

(지금은 서로 말도 섞지 않는다고 전해지지만) 고든 램지의 스승으로 더 널리 알려진 마르코 피에르 셰프Marco Pierre White. 그는 2009년 은퇴를 발표하며 그동안 비평에 집착하게 만들었던 9개의 별을 모두 반납했다. “나는 평생 미쉐린의 별에 집착했고, 내 요리의 목표로 삼았다. 하지만 나는 …

Read More »

[thedailybeast]무엇이 미슐랭 셰프를 죽음으로 몰고 갔는가?

| 셰프 베르나흐 로와조 (Bernard Loiseau)의 죽음 The Death of Star Chef Bernard Loiseau 에니매이션 회사 픽사(Pixar)사의 ‘라따뚜이(Ratatouille)에 영감을 주었던 셰프. 그의 죽음을 해명하기 위한 문서가 발견됐다. 바비 랏자 나도우(Barbie Latza Nadeau) –미국 유명 저널리스트로 ‘아만다 녹스’ 기사로 널리 알려졌다. 현재 뉴스위크와 …

Read More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