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PINION

“5번째 맛을 발견하기까지 인류는 천년을 기다렸다” – 맛과 향이 만들어내는 복잡한 즐거움

Editor’s Note: 입으로 느끼는 것만을 맛이라 하면 크게 5가지, 바로 단맛, 짠맛, 신맛, 쓴맛, 감칠맛을 들 수가 있다. 그러면 우리가 알고 있는 수만 가지 요리의 다양한 맛은 어떻게 설명이 가능할까? 저자 최낙언은 맛과 향의 원리를 이해하도록 유도한다. 그의 책 <Flavor맛이란 …

Read More »

요리사의 해외 취업, 어떻게 준비해야 할까?

해외에서 생활한 지 햇수로 어느덧 5년 차다. 한국에서 나는 요리사라는 직업에 대해 전혀 관심이 없었고 정말 아무것도 모르는 상태에서 시작했다. 요리를 전공하지 않아 요리사가 되기를 망설이고 있는 이들에게도 도움이 될 수 있을 거라 생각한다. | 왜 굳이 해외로 취업하려 하는가? …

Read More »

프랑스 레스토랑 발전사 – “전설적인 요리사 등장하다”

과자의 핵심인 단맛을 차지하려는 인간의 욕망은 세계의 지형을 흔들고 역사를 뒤바꿔 놓았다. 설탕을 놓고 오랫동안 전쟁이 벌어졌고 노예무역이 횡행했던 것이다. 일찍부터 이러한 ‘맛’의 힘을 의식적으로든 무의식적으로든 국가 차원에서 활용해 온 나라가 프랑스이다. 실제로 가 봤든 안 가 봤든 프랑스 하면 …

Read More »

“우리를 닮고 우리를 담다” – 오방색五方色 

음식을 단순히 맛으로만 즐기는 시대는 가고, 화려한 색감과 플레이팅으로 ‘시각’을 자극하며, “보글보글 지글지글” ‘청각’도 동시에 자극하는 쿡방(Cook+방송)이 대세인 시대가 왔다. 보기 좋은 떡이 먹기도 좋다는 옛말처럼 정갈하게 담은 음식이 그렇지 않은 것보다 심리적으로 더 맛있게 느껴지는 법. 아름다운 색감을 이용한 요리를 보는 순간, …

Read More »

“이탈리아의 통일을 이뤄내다” – 펠레그리노 아르투시의 요리책 이야기

나라마다 대표적인 음식이 하나씩은 있지만, 이탈리아의 파스타처럼 음식의 역사가 그 사회의 역사와 완벽하게 맞물려 서로를 구성하고 결정지어 온 경우는 드물다. 눈으로 맛보는 파스타 사진들과 익살스럽고 자유분방한 그림들이 보는 재미를 더한다. <파스타로 맛보는 후룩후룩 이탈리아 역사>(이케가미 슌이치 지음, 김경원 옮김, 김중석 …

Read More »

대박 식당 주인, 요리사보다 일반인이 많은 5가지 이유

처음 식당을 시작했을 때, 나는 내가 망하고 싶어도 망할 수가 없겠다는 생각을 했다. “이렇게 음식을 잘하는데 어떻게 망해?” 하지만 결과는 달랐다. 요리를 해보지도 않았던 사람들보다 내가 더 빨리 망했다. 나는 일류 호텔 출신도 아니었지만 ‘내가 만든 요리가 무조건 최고’라는 근거 …

Read More »

세상에서 가장 맛있는 한 끼 식사, 패밀리 밀Family Meal

Editor’s Note : 서울 방배동에 있는 더 그린 테이블에는 김은희 셰프만 이야기할 수 있는 치유의 흔적들이 남아 있습니다. 감수성이 넘치지만, 과학적인 요리를 선보이는 그녀만의 이야기를 연재합니다. <더 그린테이블 쿡북>에는 김은희 셰프가 레스토랑의 문을 열고 겪었던 이야기와 메뉴에 대한 고민의 결과물이 …

Read More »

우리 조상은 우유를 거의 먹지 않았고 “임금님의 보양식”으로 여겨졌다.

단오에 임금이 신하들에게 하사했다는 제호탕이란 음료가 있다. 오매육, 사인, 백단향 등 몸에 좋은 약재들로 만들었다는 제호탕은 원래는 우유로 만든 식품을 가리키는 단어였다. 불교 용어에서 ‘제호’란 우유를 정제해 만든 다섯 가지의 음식 중 최상급으로 꼽힌다. 그런데 이 제호탕이 우리나라에 와서 우유가 …

Read More »

요리도 맛으로 승부하는 과학이다

Editor’s Note : 서울 방배동에 있는 더 그린 테이블에는 김은희 셰프만 이야기할 수 있는 치유의 흔적들이 남아 있습니다. 감수성이 넘치지만, 과학적인 요리를 선보이는 그녀만의 이야기를 연재합니다. <더 그린테이블 쿡북>에는 김은희 셰프가 레스토랑의 문을 열고 겪었던 이야기와 메뉴에 대한 고민의 결과물이 …

Read More »

카레의 무한변주 – “세계인이 전부 다르게 먹는 음식”

아빠는 요리사, 맛의 달인 등과 함께 ‘장수 요리만화’ 중 하나로 꼽히는 작품으로 후나츠 카즈키의 ‘화려한 식탁’이 있다. 이 만화는 오직 ‘카레’ 한 가지만 가지고 이야기를 끌어가는데, 총 49권으로 비슷한 소재의 다른 만화(라면 요리왕, 천하일미 돈부리 등)에 비해 압도적으로 분량이 많다. …

Read More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