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Mother)

10월, 2015

  • 1 10월

    “미식계의 에너지가 응축된 도시” – 2016 미슐랭 가이드 뉴욕 편 발표

    지난 9월 30일(현지시각) 미슐랭 가이드의 글로벌 책임자인 마이클 엘리스Michael Ellis는 “미식계의 에너지가 응축된 도시, 뉴욕의 새로운 레스토랑 가이드북을 발표한다”고 밝혔다. 2016년도 가이드 북에는 새롭게 별을 받은 레스토랑을 포함해 총 76개의 레스토랑이 이름이 올랐다. 별 세 개를 받은 6개의 레스토랑은 퍼세Per …

9월, 2015

  • 19 9월

    셰프뉴스 통해 확산되는 무료 구인•구직 서비스 ‘셰프잡스’ 오픈

    외식산업의 구인구직 플랫폼인 셰프잡스가 오늘 오픈했다. 요리사와 요리사를 구하는 레스토랑이라면 누구나 무료로 이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이 곳에 올려진 구인공고와 요리사프로필은 셰프뉴스의 미디어 네트워크를 통해 수십만의 외식산업 종사자에게 전달될 예정이다. 셰프잡스는 모바일 시대에 빠르게 발맞춰 국내 외식산업 업계에 최적화한 …

  • 18 9월

    2016 미슐랭 가이드 영국편 발표 “과연 어느 레스토랑이 별을 받았을까?”

    지난 16일 레스토랑 가이드 북인 미슐랭 가이드<관련 기사 보기>는 영국, 아일랜드, 스코트랜드 등 연방국에 있는 우수한 레스토랑을 선정, 발표했다. 특이한 점은 올해 리스트에서는 헤스톤 블루멘탈 셰프의 레스토랑 팻 덕Fat Duck의 이름은 찾을 수 없다는 점이다. 2000년도부터 15년간 꾸준하게 별을 받은 …

  • 17 9월

    강민구 셰프의 한식 마스터 클래스 현장의 기록 : 후배 요리사들에게 그가 남긴 조언은?

    “제 요리를 보고 이게 왜 한식이냐고 묻는다면, 한마디로 대답할 수는 없어요. 하지만 먹었을 때 우리가 익히 알던 맛이 느껴진다면 충분히 한식의 일부가 될 수 있다고 생각합니다.” 강민구 셰프, 그의 요리에는 국경이  없다. 동서양의 재료를 한데 어우러짐을 요리로 표현한다. 현재 그가 운영하는 …

  • 15 9월

    굿바이 노마(NOMA) : 노르딕 퀴진을 정립한 르네 레드제피, 폐업과 동시에 새로운 시도를 선언하다

    채집 요리로 명성을 알린 셰프 르네 레드제피 Rene Redzepi. 그가 운영하는 덴마크 코펜하겐의 작은 레스토랑 노마는 세계 최고 레스토랑에 수년간 이름을 올렸다. 그리고 그 유명한 노마는 곧 문을 닫을 예정이다. 뉴욕 타임스에 따르면 2016년 12월 31일 서비스를 마지막으로 채집요리를 주로 …

  • 14 9월

    세계 최초의 로봇 셰프, 몰리 로보틱스(Moley Robotics) : 인간의 일자리를 빼앗는 위협인가? 인간을 도와주는 헬퍼인가?

    요리사가 없어도 주방이 스스로 요리를 만들어 낼 수 있다면 얼마나 편할까? 먹고 싶은 음식을 요청하기만 하면 무엇이든 만들어 내는 주방 말이야. 오늘 저녁엔 멕시칸 타코를 먹고, 내일 아침엔 이탈리안 브런치를, 저녁엔 인도 스타일 카레를 먹을 수 있다면 좋겠어. 누구나 해봄 …

  • 13 9월

    “식재료 낭비, 불평등 제로” 마시모 보투라 셰프가 말하는 지속가능한 먹거리 문화

    Editor’s Note : 2015 밀라노 엑스포 기간 열린 팝업 레스토랑 이야기를 소개합니다. 지난 7월 22일 finedininglovers.com에 소개된 기사를 번역, 재구성했음을 밝힙니다. <원문 바로가기> 현재 이탈리아 밀라노에서 주목받기 시작한 레스토랑이 있다. 밀라노의 식당이라는 뜻의 라페토리오 엠브로시아노The Refettorio Ambrosiano. 미슐랭 3스타 레스토랑의 …

  • 11 9월

    “한국의 멋과 정을 재발견하다.” – KF갤러리 맛 MA:T 기획전

    예로부터 “밥이 보약이다. 한국인은 밥심이다.”라는 말이 전해져 내려오고 있다. 밥만 잘 먹어도 보약이 따로 필요 없을 정도로 우리에게 에너지를 준다는 뜻이다. 아무리 식습관이 서구화되었더라고 해도 한국인의 주식은 밥이다. 과거부터 우리 조상들은 밥에 김치와 술을 곁들여 먹기도 했다. 그 문화는 지금도 …

  • 8 9월

    와인 전문가도 맛 보기 힘들었던 주정강화주 ‘마데이라 와인’ 한국에 왔다

    한국계 최초로 미슐랭 3스타 레스토랑의 주인공이 된 코리 리Corey Lee셰프. 그리고 그가 만든 최초의 쿡북 베누Benu. 레스토랑 이름을 걸고 만든 쿡북에는 요리사의 요리철학과 매 요리마다 의도가 상세히 적혀있기 마련이다. 요리책 베누 역시 코리 리의 철학과 요리에 영감을 준 모든 사정이 …

  • 7 9월

    천일염의 민낯을 이야기하다 : ‘SBS스페셜 소금토론회’ 현장의 기록

    “이번 논란의 진짜 희생자는 천일염 생산자입니다. 천일염이 나쁘니 먹지 말자는 얘기가 아닙니다. 폐염전 정책으로 보상받고 다른 일을 할 준비를 하던 차에 누군가 천일염이 좋다는 말을 툭 던졌고, 지금까지 명품 소금이 될 수 있다는 희망고문을 하는 겁니다.”  – 황교익 맛 칼럼리스트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