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 3회 산펠레그리노 영 셰프 경연 대회, 참가 접수 중 (~4월 30일)

‘산펠레그리노 영 셰프 대회S.Pellegrino Young Chef가 지원자를 모집하고 있다. 전 세계의 재능있는 젊은 셰프를 발굴하자는 취지로 올해로 3회를 맞은 이 대회는 프리미엄 식문화를 선도하는 이탈리안 프리미엄 천연 미네랄 워터 브랜드 산펠레그리노에서 주최한다.

산펠레그리노 영 셰프 대회의 우승자는 국제적인 영예는 물론, 전문가들의 찬사를 받게 되며, 전 세계에서 개최되는 산펠레그리노의 다양한 연례 행사에 참여할 기회가 주어진다. 본 대회에 지원할 수 있는 조건은 만 30세 이하(87년 1월 1일 이후 출생자)이며, 최소 1년의 현직에서 셰프로 일한 경험이 있어야 한다.

지난 대회에는 전 세계에서 총 3,000명의 영셰프가 지원했다. 지난 1회와 2회의 우승자는 각각 아일랜드 출신의 마크 모리아티Mark Moriarty, 미국 출신의 미치 린하드Mitch Lienhard가 차지했다. 2016년 대회의 우승자인 미치 린하드는 “산펠레그리노 영 셰프가 된다는 것은 대단한 영광이다. 이 경험은 잊지 못할 많은 추억과 함께 내 커리어에 가장 큰 영향을 끼친 사건이다”라고 소감을 밝혔다. 린하드는 이번 대회에 멘토로 참가하게 되며, 훌륭한 재능을 가진 영 셰프를 만나는 데에 기대감을 표했다.

이번 대회는 전 세계를 총 21구역으로 나눠 지원자를 접수한다. 대회는 총 18개월간 진행되며, 17년에는 예선 대회와 지역 대회가 치러진다. 지역 대표 선발전은 재료, 조리기술, 창의성, 심미성, 전달력을 포함한 총 다섯 가지 기준에 따라 평가받는다. 지역마다 예선을 통과한 10명의 셰프는 지역 결승을 치러 지역 대표 결승 진출자를 가리게 된다. 각 지역에서 두 차례에 걸친 대회를 모두 통과한 21명의 영셰프는 우승 후보로 이듬해 6월에 밀라노에서 치르는 그랜드 파이널 대회와 시상식에 참여하게 된다. 이 21명의 영셰프는 개별 멘토 셰프의 멘토링을 받으며 결승에 진출하는 여정을 같이 하게 된다.

대회의 공식 언어가 영어이기 때문에 지원자는 영어를 이해할 수 있고, 자신을 표현하는 데 부족함이 없어야 한다. 지원서 작성은 영어 포함 9개국어 중 선택해 지원할 수 있고 동북아지역 신청자는 스페인어, 중국어(관어), 불어, 이태리어로 지원가능하다. 아쉽게도 한국어 지원은 없지만 지난 대회와 비교해 더욱 폭넓은 참가자 모집의 노력이 엿보인다.

  • 온라인 지원 | 17년 2월 1일 ~ 4월 30일
  • 지역 대표 선발자 발표 | 17년 6월 1일
  • 지역별 도전과제 진행 및 지역별 최종 선발자 선정 | 17년 6월 7일 ~ 12월
  • 그랜드 파이널 & 영 셰프 시상식 | 18년 6월 중

아래의 링크를 통해 지원하거나 더 많은 정보를 얻을 수 있다.

참가신청 및 대회 관련 자주 묻는 질문 : https://www.sanpellegrino.com/youngchefapplication
대회 규정집 보기 : https://www.finedininglovers.com/sanpellegrinoyoungchef2018/en/rules/
대회 전용 블로그 : https://www.finedininglovers.com/special/sanpellegrinoyoungchef2018/

brochure-p1

brochure-p2

brochure-p3

보다 자세한 내용은 산펠레그리노 및 파인 다이닝 러버스 공식 SNS 채널 및 공식 해쉬태그 #SPYoungChef 로도 검색할 수 있다.

[산펠레그리노 공식 채널]

· 페이스북: www.facebook.com/SanPellegrino
· 유투브: http://www.youtube.com/user/SanPellegrinoTV
· 인스타그램: http://instagram.com/sanpellegrino_official

[파인 다이닝 러버스 공식 채널]

· 페이스북: http://www.facebook.com/FineDiningLovers
· 유투브: www.youtube.com/user/FineDiningLovers

About Chef News

Chef News
All The Stories About Chefs. 외식산업에서 가장 중요한 사람은 '셰프'다. 셰프에 관한 뉴스, 셰프가 보는 뉴스를 전합니다. 대한민국 식문화의 발전에 앞장섭니다.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